Sin was built by a woman from the beginning and… The man was punished.

어젯밤 영국신사 크리스씨가 재밌는 조크를 했었다
함께 도스토예프스키의 카라마조프 형제와 ‘죄와 벌’ 소설을 논하다
갑자기 그의 아내를 쳐다보며…

Sin was built by a woman from the beginning and...
The man was punished.

‘죄는 태초부터 여자가 짓고
벌은 남자가 받았노라’라고
ㅍㅎㅎㅎ


KyungHo & his younger brother KyungMin in action, Pusan, Korea

 

[Jay Chung] [9:06 PM] Our happy hours are still going on
[Jay Chung] [9:09 PM] 영국 맥주와 한국 소주를 뒤섞어 한영 소맥 폭탄주를 만들었다
[Jay Chung] [9:11 PM] 음악은 차이콥스키 부터 비틀즈에 이어 심수봉의 백만송이 장미와 모래시계 백학까지

그리고 윈스턴 처칠과 개자식 트럼프에 까지 대화의 토픽은 끝이 없어라
[Jay Chung] [9:14 PM] 영국 신사 크리스씨의 부인 마리나는 무려 18개국 언어를 구사하는 러시아 여인… 오늘 모래시계 ‘백학’을 듣고는 눈물을 흘렸다
[Jay Chung] [9:17 PM] 사진
[Jay Chung] [9:17 PM] 사진
[Jay Chung] [9:17 PM] TV를 보니 또 짜증 나는 얼굴들
글마 이름이 김학의?
좃가튼 후배 시키
True Sonovabitch

[송영헌] [9:27 PM] 사진
[송영헌] [9:27 PM] 이제 가을이 오려나 봐요~
잠자리 날아다니고 하늘은 높아졌어요.(행복)

[Jay Chung] [10:00 PM] https://youtu.be/PlkxrGGNg10
[Jay Chung] [10:01 PM] 오늘 우리 모두를 와인에 맡겼던 음악
연주는 아이작 펄먼
[Jay Chung] [10:28 PM] https://youtu.be/JYX9lpQWv6E
[Jay Chung] [10:29 PM] 그리고 백학

[Jay Chung] [10:36 PM] 병욱아 생각나냐?
우리 함께 지금 내 마누라 처음 만났던 날 저녁 패싸움?
연대 ROTC 졸업반 생도 수십명과 종로 어느 술집에서 시작된 그날 밤 해프닝? ㅎㅎㅎ
[Jay Chung] [10:37 PM] 당시 서슬이 시퍼런 전두환 삼청교육대 시절이었는데
[Jay Chung] [10:38 PM] 우리 둘하고 연대 ROTC 글마들 하고… 요즘도 가끔 그 장면이 떠오른다
[Jay Chung] [10:43 PM] 그 좁은 골목길에서 우린 서로 뒷몸을 밀착하고 글마들 수십명과 맞짱떨 당시… ㅋㅋ 당시는 정말 우린 젊었었다. 겁도 없었고. ㅍㅎㅎㅎ

[Jay Chung] [10:44 PM] https://youtu.be/XgXFi_AAafQ


Wednesday, August 14, 2019
[Jay Chung] [4:06 AM] G morning everyone
[Jay Chung] [4:06 AM] https://youtu.be/a-SAixfwDwU
[Jay Chung] [4:28 AM] 사진
[Jay Chung] [4:30 AM] Look the full moon!
어느새 반달이 보름달로 변했네
그새 2주가 흘렀구나
[Jay Chung] [4:47 AM] 아 영헌이가 끓여 주는 콩나물 북어국이 아쉬운 새벽이다 ㅠㅠ
[Jay Chung] [4:52 AM] 사진

[Jay Chung] [4:52 AM] 오늘 아침에 반드시 리스팅 작업을 마쳐야하는 스킨케어 제품 Luvemia
병원 출근전에 Amazon, eBay n Letgo 리스팅 완료! 아직 남은 재고가 3000개나 된다
가데나 창고에서 2년간이나 잠자고 있는 Makeup 제품 ㅠㅠ
[Jay Chung] [5:10 AM] https://youtu.be/wLNFlutdYXc
[송영헌] [5:10 AM] 콩나물북어국은 내 전공임다~
내가 먹을려고 하도 끓여봐서.(크크)(밥)

[Jay Chung] [5:12 AM] https://youtu.be/0nYG_wQMheg
[Jay Chung] [5:15 AM] 당시 저 영화보고 잠 못 이루던 중딩들이 많았지
태섭이는 저 영화 보고 또 보고 하다
어느날 줄리엣 역의 올리비아 핫세가 김포공항으로 입국 한다는 신문기사를 보고
자기가 마중 나가야겠다고 했다
Why?
지가 대한민국의 로미오 임으로… ㅍㅎㅎㅎ

[Jay Chung] [5:16 AM] 그래 언제가 기회가 오겠지… 쩝.
[Jay Chung] [5:36 AM] 사진
[Jay Chung] [5:36 AM] https://youtu.be/AIR5XPWK3Vk
[Jay Chung] [5:38 AM] 언제 들어도 좋은 음악
퇴근후 우버 운전할때 또 들어야겠다
북마크!

[Jay Chung] [5:45 AM] 지난주 어느날 아침 우버 승객이었던 어느 백인 아줌마는 내게 Thank you Sir 하며 $10 팁을 주고 글렌데일 Wells Fargo Bank 앞에서 내렸는데
내가 너무 많다고 사양하자
현금이 지갑에 더 있었으면 더 주고 싶다고…
내가 틀어준 멘델스존의 음악이
그녀의 은행 출근길을 너무 행복하게 만들어 줬다고 거듭 고마움을 표시했다

그날은 나도 하루종일 행복했었다

[Jay Chung] [5:46 AM] 바로 이 음악 >


[Jay Chung] [6:08 AM] 동영상
[Jay Chung] [6:09 AM] 사진


[Jay Chung] [6:09 AM] 우리 뱅욱 행님 닮은 피조물 하나
아침부터 저 무거운 껍질을 등에 짊어지고 어디로 가는 것일까?
시지포스의 신화를 연상케 하는 넘

병욱아
이넘을 소재로 시 한수 읊어봐라
막걸리는 제주도 가서 사주마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